농생명문화 살려 다시 치솟는 한반도 첫 수도 고창

태극기. 국가상징 자세히보기

고창군 고창군청

사이트맵

고창에서 백두까지 「운치있는 선운산기맥전」 봉산 정재경 초대전 열려

  • 담당부서 : 문화예술과
  • 전화번호 : 560-2443
  • 작성일 : 2021.07.27
  • 조회수 : 38

[크기변환]봉산정재경작가전시회개막식.JPG(496 kb)[크기변환]봉산정재경작가전시회개막식.JPG바로보기
[크기변환]봉산정재경작가전시회개막식1.JPG(477 kb)[크기변환]봉산정재경작가전시회개막식1.JPG바로보기

  • 고창에서 백두까지 「운치있는 선운산기맥전」 봉산 정재경 초대전 열려 1번째 이미지
  • 고창에서 백두까지 「운치있는 선운산기맥전」 봉산 정재경 초대전 열려 2번째 이미지

정지

고창에서 백두까지 운치있는 선운산기맥전봉산 정재경 초대전 열려

 

고창군 출신 봉산 정재경 화백의 선운산기맥전禪雲山氣脈展()한국예총고창지회(회장 박종은) 주관으로 고창문화의전당 전시실에서 다음달 16일까지 열린다.

 

정 화백의 이번 전시는 고창에서 백두까지 산과 바다에 펼쳐진 이산의 눈물!’을 주제로 분단의 아픔을 딛고 통일에 대한 염원을 담담하게 화폭에 담아냈다.

 

고창군 아산면 출신 정 화백은 남도 문인화의 대가 금봉 박행보 선생으로부터 사사 받아 한국화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으며 지역의 아름다운 자연을 닮은 여러 작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정재경 화백은 전시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군민들의 몸과 마음이 치유되길 바란다내 고향 고창군이 어머니의 약손이 되어 치유문화도시로 발돋움 하는데 힘을 더하겠다고 말했다.

 

전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발열체크 이후 입장 가능하다.

 

목록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표시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콘텐츠 담당자 정보

  • 담당자 : 고창군청
  • 전화번호 : 보도 부서 담당자

최종수정일 : 2021-09-17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정도 만족하셨습니까?